농구인 하은주 비판한다!

농구계의 거인 하은주 씨의 재활을 도와준 일본의 선심을 악이용 하고 일본국적을 포기하고 한국 국적을 돼찻겠다니 어디 말이 될법한 소리인가…
한국인임을 자기 자신으로 말한것 지극히 민족적 자긍심에서 우러나온 말로서 한국인 다운말이다..
그러나 일본 국적을 얻은것은 하은주 본인의 재활을 위해 또한 농구의 못다이룬 꿈을 이루기위해 일본으로 귀화 한것 아닌가..
이제와서 이제 자기 본인은 아쉬움이 없으니 다시 한국으로 오겠다..이것은 잘못되도 한창 잘못된 것이다…

이것은 “민족적,감정 문제 보다는 개인의 “도덕적,문제이다…일본이 하은주 본인에게 투자한 돈이 얼마이고 왜”돼려 이방인에게 재활에 아끼지 않았는지 반성적 차원에서 생각했다면,일본 대표팀에서 뛰더라도 일본을 배신하지 말아야 한다
이것은 누구나 아는 보편적 상식에서 말한것이다..본인 입으로 한국에서는 농구를 하기위한 재활은 어렵고 “일본,으로 가서 귀화하여 농구를 계속한다고 해놓고 이제와서 “이제 그때와는 상황이 다르니,- 한국으로 다시 가겠다…일본에서 보면 배신 당한것이고,일본인 자신들의 외국인에 대한 선심이 한 개인의 영악함의 빌미로 제공 되었 다는데서 분노를 감추지 못할것이다…

정작 한국인이고 국적을 떠나 “스포츠,인으로서 소양이 있었다면 일본 국기를 달고 한국 경기에 본인 최고 기량 100%를 보여주어야 한다..이것은 민족적 배신이기 보다는 스포츠인 개인으로서의 가치를 우선 보여주는데 있고,그후에 자기의 노력한 댓가가 메스컴으로 통해 알릴때,한국은 하은주 개인의 대한 선수의 입각한 매리트를 갖고 관심을 표했을것이다…

일본 대표팀에서 일장기를 달기 싫다,본인이 손기정 선수의 후예이며 지금이 일재 식민지배의 상황인가..국적을 바꾼 선수는 자기 기량을 마음것 발휘한 다음에 본국으로 다시 귀화 하는것이 정석인것을 모르고 있는것 같아 하은주 선수는 기회주의 이다 – 나는부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