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 이런 아즘마도 있었네

한명숙의 검찰소환 거부를 보니 참 국무총리를 했다는 특세가 도수가 넘는 것 같다. 솔선 앞장서 법을 지키는 모습으로 국민을 인도해야 할 위치에 있는 이가 무엇을 보여주자고 하는 것인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대통령을 한 노무현도 검찰 소환을 쾌히 응했었다. 그런데 국무총리를 지닌 한명숙은 소환을 거부하고 있다. 그러면서도 노무현의 검찰소환은 정치적 타살행위라는 말 같지 않는 말만 늘어놓고 다닌다.

한명숙에게 말하고 싶다.

노무현이 살아 있다 해도 너의 죗값은 너의 것이다. 죽은 노무현도 너에게는 방패막이 되지 못한다. 썩 나와 벌을 받으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