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박사사태와 진보 언론 그리고 난치환자들..

휴..정말 답답하다..저번에 글도 올렸지만..인터넷 접속하고 계속 황박사 이바구 나오니까 인자는 짜증난다..젠장..근데 또 손이 클릭 하게되드만.인자는 그 이바구에서 끝나나 싶더만…

이글을 읽으려는 분들..이 글에서 고상한 용어 나오길 바라지마시라..소위 말하는 정제된 언어들…예전부터 느꼈지만 말장난에 불과한 것이라는 것을 새삼 느꼈다.휴..

언론쟁이들…인자 황박사 그만 우려먹길 바랬지만…더럽게 우려먹는다.특히 진보적이라는 뭐같은 기자넘들..고마했으면 좋겠다..

여기 계신분들 다 아시겠지만.요 며칠동안 선정적인 제목으로 씨부리는 꼴을 봐왔을것이다…근데 그게 제 눈에는 꼭 과거 전씨가 했던거랑 똑같았다는 느낌이었다.역사는 반복된다 했던가…?

그들을 비판하더니 결국은 그들을 닮아버렸다.젠장. 길게 말안해도 알것이다.프레썅.오마이.한겨레.민노.그리고 진중권형님…ㅋ 너무한다고 생각안드나?

그분들꼐 묻고잡다..당신들과 생각이 다르면 국수주의에 파시즘에 광분한 네티즌에집단주의에 빠져든 우매한 백성들인가?이런 시각은 과거 그 누구와 닮았다.닮은게 아니라 똑같다. 젠장…

미안하지만.우 리국민들 바보 아니다.황박사사태와 달리 다른일 특히 과거사정리라든짖 기타 우리의 진정한 진실을 알고자 하는면에 있어서 국민들의 절대적 지지를 보낸다..그만큼 우리 국민들 뛰어나다..진짜다.

과거의 아픈경험을 몸소체험했기에.누구보다 잘안다..그저 조용히 있을뿐이다..그럼 이것도 광분한 애국주의냐? 너무 답답하다. 왜? 진보라는 이름하에 그따위 글을 써대는지…

저번에도 여기에 글올렸지만.이번 황박사사태에 누구보다 민감한건…상처받은 사람들은 난치환자들일것이다.물론 황박사가 바로 난치환자 치료해주는건 아니다.다만 그들은 황박사를통해 희망을 본거다..목사도 그들을 구원해 주지않았다..미안하지만 부처도.그 누구도…정부도 그들에게 손을 내밀어 준적있나?언론은?우리는?

물론 지금 약간 오바(?)하시는 분들도 있다..그분들..내가 볼& #46472; 그동안 소외되고 이리치이고 저리치이고 할말도 못하셨던 장애인분들 같다..그런 생각이 자꾸든다.그분들은 지금 처음으로 세상을 향해 외치는것이다.

나좀 봐달라고..그런 생각이 드니까 눈물난다.진짜다..그들의 울부짖음같다.달리 생각해서 그동안 3류국가라고.독재에 잘난 기득권놈들한테 당해오다가 황우석이라는 상징의 희망을 무참히 짖밟아 버린 잘난 지식인들에게 그들의 유일한 표현 수단인 인터넷으로 울부짖는거 같다..

나는 그들의 울부짖음이 들린다..잘 안우는데 눈물난다..젠장..지식인들아..너희들의 말장난에 그분들은 운다..그분들 가슴에 피맺힌다..들어보라..그동안 소외됐던 그분들의 소리없는 아우성을..

소위 잘나가는 지식인..너희들이 바라던 사회가 이런사회아니었나?근데 이제와서는 그저 광분한 민족주의로만 노느냐?

이 우라질 넘들아.,..진짜 패주고싶다..